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인천 ~ 진황도 카페리 운항재개

기사승인 2020.04.06  15:17:12

공유
default_news_ad1

인천∼중국 진황도(秦皇) 항로 국제여객선이 4월 5일 진황도항을 출항하여 운항을 재개하였다.

진인해운이 운항하는 국제여객선 “신욱금향(Xin Yu Jin Xiang)호(1만2천t급)는 승객 376명과 컨테이너 270TEU를 승선 및 선적할 수 있고, 매주 2회 인천과 중국 진황도를 서비스 하고 있다.

진인해운은 작년 7월 15일 한국 해상에서 발생한 발전기 고장으로 그동안 중국에서 사고 부위 뿐만 아니라 강화된 안전관리규정에 부합하도록 선박전반에 대해 점검 및 수리를 진행하였고, 중국 관계기관의 강도 높은 안전검사를 모두 통과한 후 운항을 재개하였다.

2004년 4월 개설된 진황도 항로의 진황도는 만리장성의 동쪽 시발점인 노룡두와 천하제일관 등의 유적지를 포함한 많은 관광자원을 보유하고 있고, 중국의 여름수도인 북대하의 소재지로 중국에서는 유명한 관광도시이며, 중국지명중 황제의 이름으로 지어진 유일한 도시이다.

진진인해운 관계자는 신욱금향(Xin Yu Jin Xiang)의 운항은 재개 하였지만 코로나 19 영향으로 당분간 여객 승선 없이 컨테이너 화물만을 운송한다고 밝혔다. 

북경, 천진, 몽고 및 중앙아시아향 화물에 대하여 화주에게 중국 현지 통관 편의성 및 선박 스케쥴의 정시성을 보장하여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해상과 TMGR을 이용한 몽고향 복합운송서비스는 세관수속의 간소화로 타 항구 보다 빠른 운송서비스를 제공하고 있고, 해상과 육상운송을 이용한 중앙아시아향 복합운송은 타 지역 보다 낮은 물류비 책정을 통해 경쟁력을 가지고 있다.

 

해사정보신문 webmaster@haesainfo.com

<저작권자 © 해사정보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